[국회의원]구미갑 백승주 의원, 청와대, 대형수송함-Ⅱ 합참 결정 수정 의심

기사등록 : 2019.10.08 (화) 14:12:30 최종편집 : 2019.10.08 (화) 14:12:30      


백승주(경북 구미갑) 국회 국방위원회 자유한국당 간사는 8일(화) 2019년도 국방위원회 합동참모본부 소관 국정감사에서 “지난 7월, 합참은 ‘상륙작전 능력 보강’으로 대형수송함-Ⅱ 사업을 소요결정 했다”며,

그러나 김현종 NSC 2차장이 한일 지소미아 폐기 조치 발표 당시, 우리의 핵심 안보역량 구축을 위한 경항모라고 발언한 것은, 청와대가 합참의 결정 사항을 수정 발표한 것으로 의심 된다”고 성토했다.

아울러 백 의원은 “대형수송함은 본래 강습상륙함을 확보하는 사업임에도 불구하고, 이번 대형수송함-Ⅱ 사업의 목표가 불분명하다다”며, “2차 사업을 통해 건조하는 함선의 정체가 강습상륙함인지, 경항공모함인지 확실하지가 않다”고 지적했다.

한편, 백 의원은 “해군은 최근 대형수송함-Ⅱ사업의 함정규모가 33,000톤급 만재배수량 정도라 언급하면서, 최대 ‘F-35B 16기와 탐색구조헬기 2대’ 혹은 ‘공격헬기 24대와 수송헬기 12대’ 탑재 희망하고 있다”며, “그러나 이는 해외 동급의 강습상륙함 및 항공모함과 비교시 만재배수량이 크게 부족하다”고 지적했다.

또한, 백 의원은 “전투기 탑재가 가능한 경항공모함 혹은 강습상륙함을 건조한다면, 해당 함정의 작전 출항시 필요한 구축함, 잠수함, 보급합 등이 필수적으로 지원되어야 한다”고 지적하며, “이에 관해 우리 해군이 한반도에서의 작전 수행에 지장 없이 항모전단 작전에 필요한 병력과 자산을 단시간에 확보하는 것이 불가능해 보인다”고 강조했다.

끝으로, 백 의원은 “대형수송함-Ⅱ 사업이 성공적으로 추진되기 위해서는 과거 대형수송함 사업을 통해 건조한 독도함과 마라도함을 운용하면서 얻은 교훈이 반영되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기사등록 : 조영덕 / jyd36407899@hanmail.net

# [긍정의뉴스]의 모든 기사와 사진은 저작권법에 따라 무단전재시 저작권료를 청구할 수 있습니다.

 
 
 
 
검색어 TOP10
.
tv
EM
AI
육아종합지원센터
IWPG
LG
이양호
010
많이 본 뉴스
[구미]시, 2019 재난대응 안전..
[구미] 치매보듬마을, 어르신..
[칠곡]군,“2019년 재난대응 안..
[칠곡] ‘2019 바르게살기운동..
[구미]SKY새마을작은도서관 개..
[구미]시, 2020년 첫째아 100만..
[구미]「구미청년 상상나래..
[안동] 시민문화활동가 인력양..
[구미]시, 경북 사회복지공무원..
[성주]군의회『2019 성주풍물..
[안동]시, 새로운 민원복으로..
[구미]시, 화학사고 안전순회교..
[구미]시, 회계 전문공무원 초..
[안동]시, 지방세 체납액 징수..
[김천]시, 지능형스마트 관제시..
[상주]시, 2019년 온실가스 줄..
[구미]시, ㈜엘디케이 ’19년..
[안동]시, 2020년도 유기질비료..
[안동]시, 미세먼지 마스크 지..
[구미]교육지원청, 교육가족 바..
포토 뉴스
[국제 수선화]국제 시인의 사색
[구미]경북 수상스키 웨이크보드협회 제100회 서울 전국체전에서 은메달과 동메달획득
이미지 없음
[성주]군의회『수륜면 이동여성회관 개강식』참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