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소방]추석 벌초시 벌쏘임 환자 증가... 말벌 주의!

벌집제거 활동 작년대비 14.5% 증가, 벌쏘임 안전수칙 준수 당부

기사등록 : 2018.09.17 (월) 08:07:54 최종편집 : 2018.09.17 (월) 08:07:54      

경상북도는 추석을 앞두고 벌초 도중 벌에 쏘이는 사람이 증가함에 따라 도민들의 각별한 주의를 당부했다.



경북소방본부 통계에 따르면, 올해 9월 11일 현재 벌집제거 출동횟수는 총13,640건으로, 8월 5,963건에 이어 9월에도 벌써 1,375건이 발생했다.

또한, 올해 벌 쏘임 환자도 520명 발생하였으며, 특히 지난 7월에는 1명이 사망하는 사고도 발생했다.

벌집제거 출동횟수는 지난해 11,916건 보다 14.5% 증가하였으나, 벌 쏘임환자는 작년 600명보다 13.3%로 감소 추세를 보였다. 하지만 이는 최근 태풍과 잦은 비로 인해 일시적으로 줄어든 것으로 보인다.

특히 9월 벌 쏘임 환자 88명 중 31명이 추석 벌초를 하다 벌에 쏘여 전체의 35%를 차지하는 등 추석을 앞두고 벌 쏘임 환자도 증가할 것으로 전망된다.

지난, 9월 11일 경산시 ○○면에서 60대 여성이 벌초하던 중 풀숲에서 벌이 나와 머리와 몸등에 여러차례 쏘여 병원에 이송되었으며, 9월 9일에는 안동시 ○○면에서 30대 남성이 고향을 찾아 벌초를 하던중 벌에 쏘여 온몸에 두드러기와 호흡곤란 증상이 있어 119의 응급처치를 받으며 신속히 병원에 이송된 사례가 있었다.

벌 쏘임 예방법으로는 벌초작업 등 야외 활동시 주위에 벌집 유무를 반드시 확인하고 냄새와 색채에 자극을 받으면 공격성이 강해지기 때문에 향수, 화장품, 스프레이는 가급적 피하고, 밝은 색보다 검고 어두운색에 더욱 공격성을 나타내는 습성이 있어 검은색 옷 또한 피해야 한다.

주위에 벌이 있을때 옷이나 수건으로 흔들어 쫒으려 하지 말고 최대한 움직임을 작게해 안전한 곳으로 피하고, 벌집을 건드렸을 경우에는 벌집 주변에서 10m이상 벗어나야 안전하다.

벌에 쏘였을 경우, 침착하게 대처하고 어지럽거나 두통이 올 때는 누워 다리를 들어주는 자세를 취하고 신속히 119에 신고해야 한다.

또한, 쏘인 부위에 얼음찜질을 하면 통증과 가려움증이 다소 완화될 수 있으며 항히스타민제를 복용하면 상태가 호전될 수 있다.

최병일 경북도 소방본부장은 “추석을 맞아 벌초 시 벌 쏘임 사고 예방을 위해서는 벌집을 발견했을 때는 벌집을 섣불리 제거하거나 벌을 자극하지 말고, 위협을 느꼈을 경우에는 신속히 119에 신고해 줄 것”을 당부했다.

기사등록 : 긍정의뉴스 / yesgumi@daum.net

# [긍정의뉴스]의 모든 기사와 사진은 저작권법에 따라 무단전재시 저작권료를 청구할 수 있습니다.

 
 
 
 
검색어 TOP10
LG
L
119
EM
010
.
6.25
AI
?
DPCW
많이 본 뉴스
[성주]사랑 상품권 10% 특별할..
[김천] 여성새로일하기센터, 여..
[김천]시, 종합민원실 사회적..
[김천]시, 2021년 과수.원예분..
[성주]군, 2021년 신년 기자간..
[안동]시, 2021년 상반기 공공..
[구미]일자리·취업 문제, ‘무..
[구미]시, 18일부터 사회적거리..
[교육.보건.복지]‘국민내일배..
[안동]시, 식품‧공중위생..
[구미]요즘 대세 크로플! 더 맛..
[구미]교육지원청, 2021 학교지..
[구미]사랑상품권 설맞이 10%..
[구미]시, 청년기업 참커뮤니케..
[구미]시, 대우 푸르지오 14년..
[경북도의회] 고우현의장, AI..
[장애선] 내가 서 있는 곳은
[청도]군 여성단체협의회, 제1..
[김천]시, 안전한 도시 만들기..
[청도]의 호국영웅 고(故) 전원..
포토 뉴스
[성주]성주군의회
[구미]경북 대학교 제27기 최고 농업 경영자 과정 수료식 성료
[구미]별빛공원 공원인가 쓰레기장인가?
[경북도]바로 마켓에서 상생을 꿈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