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의회] 『울릉도 환경보전연구회』 연구용역 중간보고회 개최,환경보전기여금제도 도입 타당성 검토

기사등록 : 2021.05.06 (목) 21:29:21 최종편집 : 2021.05.06 (목) 21:29:21      

울릉도_환경보전기여금제도_도입_타당성_검토_연구용역_중간보고회(보도자료).jpg

경상북도의회 의원연구단체인 울릉도 환경보전연구회(대표 남진복 의원, 울릉)56()오후 130분 경상북도의회 농수산위원회 회의실에서 울릉도 환경보전기여금제도 도입 타당성 검토 연구용역중간보고회를 개최하였다.

코로나19로 자연휴식형 관광이 각광을 받으면서 천혜의 자연환경을 가진 청정지역 울릉도를 방문하고자 하는 사람들이 늘어나고 있다. 또한 20193월 울릉 일주도로가 개통되고, 202011월 울릉공항이 착공되면서 관광여건이 크게 개선되어 울릉도는 경북의 대표관광지로 주목받고 있다.

이번 연구용역은 울릉도에 대한 관광수요 증가에 대응하여, 경북의 대표관광지 울릉도의 자연환경을 보호하고, 지속가능한 성장을 위한 지원제도를 마련하고자 경북대학교 허등용 교수가 연구책임을 맡아 지난 310일 시작하여 67일 완료할 예정이다.

허등용 교수는 보고회에서 울릉도의 증가하는 관광수요에 대응할 수 있도록 환경보전기여금제도를 도입함으로써 자연환경 보호를 위한 재원을 마련하고, 관광자원의 지속개발을 위한 정책을 수립·시행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할 수 있을 것이라고 주장했다.

이 날 토론을 통해 이칠구 의원(포항) 환경보전부담금이 관광객에게 부담이 되지 않는 선에서 합리적으로 책정되어야 한다고 지적했고, 김수문 의원(의성) 애써 마련한 재원이 적절히 사용되도록 올바른 정책방향이 함께 제시되어야 한다고 했다.

이동업 의원(포항) 올바른 연구결과를 위해 지역주민을 대상으로 한 설문조사가 제대로 시행되어야 한다고 했고, 박용선 의원(포항) 철저한 기초자료조사를 통해 구체적이고 실효성 있는 정책대안이 제시되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남진복 연구회 대표는일주도로가 이미 개통되었고, 머지않아 울릉공항이 완공되면 울릉도 관광객 100만 명 시대가 열릴 것이라면서, “환경오염과 자연환경 훼손방지를 위한 구체적인 노력이 있어야 울릉도가 경북이 대표관광지로 계속 남을 수 있다고 강조했다. 이를 위해 연구진에게 국내외 다양한 사례 검토를 통해 구체적인 대응방안을 제시해 줄 것을 요구했다.

기사등록 : 조영덕 / jyd36407899@hanmail.net

# [긍정의뉴스]의 모든 기사와 사진은 저작권법에 따라 무단전재시 저작권료를 청구할 수 있습니다.

 
 
 
 
검색어 TOP10
tv
6.25
LG
AI
.
010
119
4
많이 본 뉴스
[구미]시여성단체협의회, 농번..
[구미]시「스마트에너지플랫폼..
[구미]시, 제12회 발달장애인..
[문경]시 ‘민원 소통의 날’맞..
[경북도] 농식품부 공모사업 전..
[구미]성리학역사관, 성리학의..
[구미]시, 7월부터‘암환자 의..
[문경] 한국광해관리공단, 문경..
[구미]시, 제292차(6월) 안전점..
[안동]시 “제1회 전통한지의..
[구미] 금오공대 강소특구육성..
[구미]시승마장, 날개를 달다!..
[구미]시↔대구경북공공기관감..
[구미] 경상북도 주관 「2021년..
[김천]시의회, 제222회 제1차..
[구미]시설공단, 대한적십자사..
[김천]시 인재양성재단, 미래..
[구미]교육지원청, 안전하고 행..
[구미]교육지원청, 제39회 경상..
[김천]복지재단 임원 공개모집..
포토 뉴스
[단체장]한국 장애인 직업재활협회 회장 손우덕  인터뷰
[성주]성주군의회
[구미]경북 대학교 제27기 최고 농업 경영자 과정 수료식 성료
[구미]별빛공원 공원인가 쓰레기장인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