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 대구.경북 통합신공항 필요성 및 발전방향 연구용역 최종보고회 개최

기사등록 : 2019.12.16 (월) 17:15:29 최종편집 : 2019.12.16 (월) 17:15:29      



내년 1월말, 대구․경북의 지역경제 중심 역할을 수행할 ‘대구․경북 통합신공항’의 입지가 결정된다.

따라서 본격적으로 통합신공항 건설 규모와 배치 등 구체적인 계획 수립을 위한 대구시의 ‘통합신공항 기본계획 용역’과 국토교통부의 ‘사전타당성검토 용역’이 내년부터 시작될 것이다.

이에, 경북도는 통합신공항 입지선정 이후, 기본계획 단계에 지역민이 희망하는 신공항건설을 위해 지난 8월부터 ‘대구․경북 통합신공항 필요성 및 발전방향 연구용역’을 수행했으며, 용역결과에 대한 최종보고회를 16일 도청 회의실에서 개최했다.

연구용역 결과를 살펴보면, 현재 대구공항은 소음과 환경문제, 공항시설 포화문제, 대구․경북권 거점공항 역할 요구 증대 등으로 이전 필요성이 대두되며, 새롭게 이전하는 통합신공항은 항공산업, 물류, 유통, 비즈니스, 관광 등을 아우르는 지역의 산업․관광 중심공항으로 성장해야 한다는 분석이 나왔다.



장래항공수요 예측을 통해 시설규모를 분석할 수 있는데, 항공수요는 통합신공항 개항시점(`26년) 490만명을 시작으로 2050년에는 950만명에 이르러, 항공여객 1천만명 시대가 될 것으로 분석됐다.

항공수요를 감안한 시설 규모는 활주로 3,200m, 여객터미널 69천㎡, 계류장 22만㎡와 장래 확장성도 함께 검토되어야 하는 것으로 분석됐다.


또한, 신공항 건설에 따른 배후신도시는 국제항공업무지구, 항공물류지구(항공물류복합단지, 항공MRO단지), 항공복합산업지구(항공복합산업단지, 국제업무단지, 에어시티)로 세분화 및 단계적 조성이 바람직한 것으로 분석됐다.

배용수 경상북도 건설도시국장은“통합신공항 건설사업은 대구․경북 4개 권역(대구-포항-구미-신공항)을 하나의 광역경제권으로 묶어, 전세계와 직접 연결하는 네트워킹․허브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되며, 기업 투자유치, 관광활성화, 인구유입 등을 통해 지역에 상상 이상의 경기 부양효과를 가져올 것”이라고 강조했다.

기사등록 : 조영덕 / jyd36407899@hanmail.net

# [긍정의뉴스]의 모든 기사와 사진은 저작권법에 따라 무단전재시 저작권료를 청구할 수 있습니다.

 
 
 
 
검색어 TOP10
.
tv
119
EM
?
6.25
010
L
4疫
AESSL
많이 본 뉴스
[구미]시, 대구경북 통합신공항..
[구미]시, 위기청소년 발굴 및..
[구미]시, 육아종합지원센터 설..
[구미]시, 공직자 성인지 감수..
[구미]시, 20년 8월 (주)에스엘..
[문경]시, 농‧특산물 언..
[경북도] 이철우 도지사, 통합..
[경북도] 제25회 바다의 날 기..
[김천]시, 안전하고 편안한 종..
[상주] 2020년 상주시 시민공감..
[김천]시, 2020년 소규모주민숙..
[성주] 민주평통 성주군협의회..
[문경] 중앙시장 코로나19 방역..
[구미]시, 공단 도시재생혁신지..
[구미]교육지원청, 2020 영재교..
[김천]소방서, 일반인 대상 소..
[성주]「2020 성주썸머아트바캉..
[성주]군, 부동산 소유권 이전..
[성주]군, 휴가는 코로나 걱정..
[문경]시, 빈 점포를 활용한 공..
포토 뉴스
[경북도]바로 마켓에서 상생을 꿈꾸다
[경북도]영강의 의인 고 김세광 공군 상사의 추모비를 찾아 참배
[정치]언택트 시대 귀농 귀촌...농업에는 정년이 없다.
[구미]제2회 구미건축·레저박람회\' 구미코에서 개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