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 대구.경북 통합신공항 필요성 및 발전방향 연구용역 최종보고회 개최

기사등록 : 2019.12.16 (월) 17:15:29 최종편집 : 2019.12.16 (월) 17:15:29      



내년 1월말, 대구․경북의 지역경제 중심 역할을 수행할 ‘대구․경북 통합신공항’의 입지가 결정된다.

따라서 본격적으로 통합신공항 건설 규모와 배치 등 구체적인 계획 수립을 위한 대구시의 ‘통합신공항 기본계획 용역’과 국토교통부의 ‘사전타당성검토 용역’이 내년부터 시작될 것이다.

이에, 경북도는 통합신공항 입지선정 이후, 기본계획 단계에 지역민이 희망하는 신공항건설을 위해 지난 8월부터 ‘대구․경북 통합신공항 필요성 및 발전방향 연구용역’을 수행했으며, 용역결과에 대한 최종보고회를 16일 도청 회의실에서 개최했다.

연구용역 결과를 살펴보면, 현재 대구공항은 소음과 환경문제, 공항시설 포화문제, 대구․경북권 거점공항 역할 요구 증대 등으로 이전 필요성이 대두되며, 새롭게 이전하는 통합신공항은 항공산업, 물류, 유통, 비즈니스, 관광 등을 아우르는 지역의 산업․관광 중심공항으로 성장해야 한다는 분석이 나왔다.



장래항공수요 예측을 통해 시설규모를 분석할 수 있는데, 항공수요는 통합신공항 개항시점(`26년) 490만명을 시작으로 2050년에는 950만명에 이르러, 항공여객 1천만명 시대가 될 것으로 분석됐다.

항공수요를 감안한 시설 규모는 활주로 3,200m, 여객터미널 69천㎡, 계류장 22만㎡와 장래 확장성도 함께 검토되어야 하는 것으로 분석됐다.


또한, 신공항 건설에 따른 배후신도시는 국제항공업무지구, 항공물류지구(항공물류복합단지, 항공MRO단지), 항공복합산업지구(항공복합산업단지, 국제업무단지, 에어시티)로 세분화 및 단계적 조성이 바람직한 것으로 분석됐다.

배용수 경상북도 건설도시국장은“통합신공항 건설사업은 대구․경북 4개 권역(대구-포항-구미-신공항)을 하나의 광역경제권으로 묶어, 전세계와 직접 연결하는 네트워킹․허브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되며, 기업 투자유치, 관광활성화, 인구유입 등을 통해 지역에 상상 이상의 경기 부양효과를 가져올 것”이라고 강조했다.

기사등록 : 조영덕 / jyd36407899@hanmail.net

# [긍정의뉴스]의 모든 기사와 사진은 저작권법에 따라 무단전재시 저작권료를 청구할 수 있습니다.

 
 
 
 
검색어 TOP10
AI
tv
EM
010
.
LG
RNAL
119
DPCW
많이 본 뉴스
[구미]CKEF 캄한 경제문화교류..
[의성]의성.군위 통합 신공항..
[성주]군, 자율방범연합회, 회..
[구미]구미시선관위, 경상북도..
[칠곡]군, 지방보조사업 직무역..
[김천]시, 스마트시티 통합플랫..
[구미]시, 새해맞이 이웃돕기..
[성주] 대한전문건설협회 경상..
[성주]성주군 기업.단체 등 따..
[칠곡]군, 카드형 지역화폐 대..
[김천]시, 역사와 전통 현대가..
[김천]시, 김천사랑 상품권 1월..
[김천]김천시의회 김세운의장..
[성주] 2020 재가[在家)장애인..
문경! 아름다운간판 명품거리..
[구미]자유한국당 구미갑 구자..
[문경] 경상북도시장군수협의회..
[문경] 국가무형문화재 전수관..
구미국유림관리소, 설 명절 국..
[문경]새재씨름단, 2020 홍성설..
포토 뉴스
[구미]우종철 박정희 정신문화 연구 소장 구미시청 열린나래에서 총선 출마 기자회견 가져
[구미]자유총연맹 송정분회장 이정태 2019 시정 공로패 수여
[국제 수선화]국제 시인의 사색
[구미]경북 수상스키 웨이크보드협회 제100회 서울 전국체전에서 은메달과 동메달획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