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미]시, 대구경북 통합신공항 이전 확정, 구미시 새로운 날개를 달다

기사등록 : 2020.07.31 (금) 21:02:54 최종편집 : 2020.07.31 (금) 21:02:54      



공항이전 최대 수혜지 구미국가산업단지, 구미 경제 회복 기대
새로운 100년을 향한 재도약, 구미 新르네상스 시대 열어...

대구경북 통합신공항 공동후보지 유치 신청이 최종 결정되면서 42만 구미시민의 염원인 구미경제 활력 회복에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구미시(시장 장세용)는 공항이전의 최대 수혜지가 구미국가산업단지이며, 경북지역의 산업물류와 경제발전 및 구미발전의 획기적인 전환점이 될 것이라 확신하고 있다.

구미경제 발전을 위해서는 기업유치가 절실하며, 기업유치를 위한 신공항은 반드시 필요한 상황이다. 현재 영남지역 수출입 항공화물의 98%가 인천공항에 의존하고 있고, 구미지역의 주요 수출품인 IT전자부품·모바일·첨단소재 등은 해당제품의 높은 부가가치와 정밀도로 인해 항공물류를 이용하는 비중이 상대적으로 높다.

또한, 구미는 LG, 삼성, 도레이 등 글로벌 기업이 입지한 대한민국 수출의 핵심으로 수많은 해외 바이어가 왕래하며, 글로벌 비즈니스가 일어나는 지역이다.

구미시는 통합신공항 이전이 공단의 물류비용과 글로벌 비즈니스 접근성 문제를 일거에 해소하고 투자유치에 날개를 달아줄 것으로 보고 있다.

대구경북 통합신공항 이전으로 이제 구미는, 단순한 생산기지에서 R&D중심 첨단산업단지(IT·방산·항공)로 거듭나는 구미新르네상스 시대를 열어갈 획기적인 전환점을 맞은 것이다. 이와 함께 구미국가5산단의 분양활성화에 대한 기대도 높아지고 있다.

구미의 재도약, 지금이 골든타임으로 글로벌 기업 유치, 항공전자부품산업, 물류산업, 항공복합신도시 조성, 관광산업 등 무궁무진한 가능성이 산업도시 구미 앞에 놓여있다.

장 시장은 “통합신공항에 대한 기다림이 길었던 만큼 후속절차는 속도감 있게 추진되길 바란다.”며 “지금부터 통합신공항 시대를 착실히 준비하여, 공항 주요도로 등 연계망 확충, 항공관련 산업, 관광, 물류, 인력양성 등 향후 구체적인 추진계획을 수립해 나갈 계획이다.”라고 말하며, 구미경제 활력회복에 대한 강한 자신감을 나타냈다.

한편, 장 시장은 대구경북 통합신공항 이전의 조속 추진을 위해 연일 국회, 국무총리실 등을 방문하며 광폭행보를 보인 것으로 나타났다.

기사등록 : 조영덕 / jyd36407899@hanmail.net

# [긍정의뉴스]의 모든 기사와 사진은 저작권법에 따라 무단전재시 저작권료를 청구할 수 있습니다.

 
 
 
 
검색어 TOP10
.
tv
LG
AI
EM
119
010
L
?
6.25
많이 본 뉴스
[구미] 금오공대 ‘4단계 BK21..
[구미]시 농업기술센터, 2020년..
[구미] 장세용시장, 국가균형위..
[구미]시, 지방세 성실납세 유..
[구미] 2020년6월1일 기준 개별..
[구미] 구미대 – 평택 청..
[구미]시, 야간,휴일 응급대응..
[구미]구미署 수사과, 전화금융..
[구미]「구미시 기술닥터사업」..
[구미]교육지원청, 여름방학 중..
[성주] 민원담당직원 힐링 워크..
[구미] 시설공단 채동익 이사장..
[안동]점촌로타리클럽, 코로나..
[성주]군, 국가유공자 명패 달..
구미경찰-대한적십자사(경북)..
[안동] 시립합창단 기획공연 광..
[문경] 오미자 KGC인삼공사에..
[안동]시, 내년도 예산편성 주..
[안동]시, 부동산소유권 이전등..
[구미]시, 2020년 지역사회건강..
포토 뉴스
[경북도]바로 마켓에서 상생을 꿈꾸다
[경북도]영강의 의인 고 김세광 공군 상사의 추모비를 찾아 참배
[정치]언택트 시대 귀농 귀촌...농업에는 정년이 없다.
[구미]제2회 구미건축·레저박람회\' 구미코에서 개최